故學者必須博極醫源、精勤不倦、不得道聽途說、
而言醫道已了、深自誤哉!


大醫精誠

앨범

  • HOME
  • 학술정보
  • 앨범

감사장 전달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김형태 댓글 1건 조회 2,549회 작성일 03-11-01 21:03

본문

용인대 민경옥 교수(2001년 9월 20일)

댓글목록

xzynfrvmpm님의 댓글

xzynfrvmpm 작성일

0.142857142857143